관리 메뉴

- 리미터의 개인공간 -

[음식리뷰] 반올림피자샵, 자꾸 먹어도 맛있는 <베이컨쉬림프> 피자! 본문

Review 공간/R :: 음식리뷰

[음식리뷰] 반올림피자샵, 자꾸 먹어도 맛있는 <베이컨쉬림프> 피자!

Limiter 2018.05.26 15:44


배달 어플에서 자주 보이는 피자 브랜드 <피자샵>


배달의 민족, 요기요 등에서 평점도 좋은 편으로 다양한 종류의 피자를 파는데요. 제가 처음으로 피자샵에서 주문을 한건 <배달의 민족>에서 했습니다. 이 때에는 피자가 먹고 싶기도 하고 할인중인 피자집이 어디있나 보다가 천원 할인 쿠폰을 주길래 여기서 주문하였습니다.


피자를 시킬 때 저는 대부분 <불고기 피자>나 <페퍼로니 피자>만 주문하는데요. 상대적으로 저렴하면서도 피자의 기본적인 맛을 느낄 수 있기 때문이죠.


그런데 이 땐 평범한 피자를 벗어나보고자 조금 더 프리미엄쪽 메뉴를 보았습니다. 그 중에 눈에 띄는건 <베이컨쉬림프> 피자였죠. 베이컨과 새우가 들어가있는 피자라니 상상만으로도 맛있겠다고 생각하였습니다.


그런데 주문하기에 앞서 실수를 했죠. 사이즈 선택 실수를 한 것이죠. 피자샵은 M 사이즈가 2~3인분으로 홍보하고 있어 저는 당연히 다른 피자 업체보다 양이 많구나라고 생각을 했지만 실제로 받고보니 그게 아니었습니다.


정확히 성인 손바닥 크기로 다 먹고 나고도 뭔가 허전하였죠. 적당히 배는 불렀으나 뭔가 허전한... 그런 느낌을 받고 이번에는 L 사이즈로 다시 한 번 더 주문을 시도했습니다. 역시 피자는 L 사이즈!



사진으로는 크기를 가늠하기에는 부족해보이지만 말로 설명하자면 뭐 일반적인 피자 L 사이즈입니다. 평범하죠. 사이즈 부분에서는 별 다른 특이점이라던지 차이점은 없습니다.


하지만 이번에는 제대로 된 <베이컨쉬림프>맛을 느껴보고자 배를 꽉꽉 채우겠다는 마음가짐으로 L 사이즈로 주문하여 개봉하였습니다.



일단 <피자샵>의 피자의 장점은 피자의 테두리 부분인 <크러스트>가 한 눈에 보아도 많지 않음을 알 수 있겠죠? 일반 크러스트의 경우, 특히 혼자서 먹는다면 배불러서, 텁텁해서 안먹는 부분 중 하나인데 이 부분을 최소화 하고 치즈를 더 올려두었다는걸 볼 수 있습니다.


다른 리뷰를 보았을 때 <치즈 크러스트>는 저 부분이 조금 더 두꺼워진다고 해야할까요?


토핑은 <웨지 감자>, <베이컨>, <새우>, <올리브>, <피망> 등이 보이고 마무리로는 파슬리와 하얀 소스(새우 까스를 찍어먹는 하얀 소스와 비슷한 맛)입니다.


일단 맛은 저 하얀 소스가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. 저 소스가 없다면 상당히 심심한 맛이 될 수 있겠다고 생각하였죠. 게다가 이 피자만 그런건지는 모르겠지만 피자 치즈가 살짝 다릅니다. 누리끼리한 색을 띄는 <체다 치즈>를 쓴 것으로 보입니다. 체다 치즈는 일반 피자 치즈보다 맛이 진하죠.




최대한 클로즈 업하여 찍어보았습니다. 확실히 갤럭시 S6 인데도 클로즈 업 퀄리티는 나쁘지 않네요.


이 글을 쓰면서도 또 먹어보고 싶네요. 다음에는 다른 메뉴로 한번 주문 해보아야 겠습니다.


제 블로그에서 작성되는 리뷰는 어떠한 협찬이나 제휴를 받지 않으며 사비로 구매한 리뷰입니다.

-  -

블로그가 궁금해요?

0 Comments
댓글쓰기 폼